블로그 이미지
정홍주
Azure에 대한 내용뿐만 아니라 새로운 트렌드로 빅데이터, BI, SharePoint, 앱 등의 내용을 다룹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리본차트'에 해당되는 글 1

  1. 2017.09.12 Power BI Desktop Update 2017년 9월
2017.09.12 08:00 Power BI

Power BI Desktop Update 2017 9

 

Power BI Desktop 9월 업데이트는 드릴스루, 리본 차트, 보고서에서의 분석, 테마 기능이 돋보입니다.

업데이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이 가능합니다.

https://powerbi.microsoft.com/ko-kr/blog/power-bi-desktop-september-2017-feature-summary/

 

주요 업데이트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l  다른 보고서로 드릴스루

l  시각적 개체에서 증가/감소 분석

l  리본 차트

l  강화된 보고서 테마

l  접근성 향상

l  차트의 눈금선

l  새로운 사용자 지정 시각적 개체

 

이중에서 몇몇 내용을 살펴보겠습니다.

 

다른 보고서로 드릴스루는 Data Insights Summit 키노트에서 보여준 내용입니다. 보고서의 필터 부분에 드릴스루 필터라는 부분이 생겼습니다. 드릴스루 필터에 필드를 추가하게 되면 다른 보고서의 해당 필드가 연결된 차트에서 오른쪽 클릭하면 드릴스루 메뉴가 나타나며 클릭하면 해당 보고서로 이동하며 필터의 값으로 필터링된 보고서를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해당 보고서에 드릴스루 필터에 필드를 추가하게 되면 도형이 추가되면서 뒤로 가기가 가능하게 됩니다. 뒤로 가기는 Ctrl 키를 누르고 클릭하면 드릴스루한 보고서로 이동하게 됩니다.

 

Power BI 서비스에서는 관련 정보라는 메뉴를 클릭하면 추가적인 정보를 제공해서 분석이 가능한 기능이 있는데 그와 유사하게 막대, 꺽은선 차트의 항목을 오른쪽 클릭하게 되면 분석이라는 메뉴에서 증가, 감소에 대한 분석을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현재는 미리보기라 영문 설명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새로운 리본 차트가 등장했습니다. 리본 차트는 누적 차트이면서 각 열의 순위에 따라 순위를 보여주는 차트로 순위의 변화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누적 열이 아닌 부분에 마우스를 올리면 순위와 값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지정 보고서 테마는 아주 유용한 기능인데 여러 색과 테이블에 대한 내용만 정의가 가능했습니다. 폰트로 일관되게 변경하고 싶지만 각각 변경해야 하였는데 9월 업데이트에서는 VisualStyles 속성을 통해 다양한 차트별 속성을 테마로 정의해둘 수 있습니다. 테마를 미리 잘 구성해둔다면 아주 손쉬운 작업이 됩니다.

 

접근성에 대한 부분이 강화되어 데이터 보기(Alt+Shift+F11)가 가능합니다. ? 키로 단축키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막대 차트의 경우 테마가 어두우면 눈금선이 잘 안보이는 경우가 있는데 눈금선을 사용자 지정이 가능합니다.

 

새로운 사용자 지정 시각적 개체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 Visio visual (preview)

- Calendar by Tallan

- Enlighten Aquarium

- Impact Bubble Chart

 

업데이트 내용을 간략히 알아보았는데 드릴스루, 강화된 테마는 아주 효과적입니다.

 

 

신고

'Power BI' 카테고리의 다른 글

[Power BI Korea] 10월 Briefing  (0) 2017.09.13
스토어에서 가져오기  (0) 2017.09.12
Power BI Desktop Update 2017년 9월  (0) 2017.09.12
스토어에서 가져오기  (0) 2017.09.12
Power BI 보고서 서버 8월(2)  (0) 2017.09.05
Power BI 보고서 서버 8월 (1)  (0) 2017.08.30
posted by 정홍주
prev 1 next